KB증권·JB자산운용, 부동산 대출 사기로 1,200억원 날릴 수도..

KB증권과 JB자산운용이 부동산 대출 사기로 1,000억 원 정도의 손실이 발생할 수 있을 거 같습니다. 최근 KB증권과 JB자산운용이 운용하는 전문투자형 사모투자 신탁 펀드(펀드명 : JB호주 NDIS펀드)의 대출 차주인 호주 LBA캐피탈이 대출 약정 내용과 다른 곳에 자금을 집행하고 사업을 운영한 것이죠.

해당 펀드는 호주 현지 사업자가 호주 정부의 ‘장애인 주택 임대 사업’과 관련된 사업에 투자하는 펀드로 JB자산운용이 운용하고 있었습니다. 이 펀드는 모인 투자금을 LBA캐피탈에 대출해 주고, 아파트를 매입하여 리모델링 후 장애인에게 임대해 준 후 정부로부터 지원금을 받아 임대 수익을 올리는 구조였죠.

참고로 올해 3월~6월까지 판매가 되었으며, 법인 및 개인투자자가 904억 원, 기관 투자자가 2,360억 원을 투자했습니다.

그런데 LBA캐피탈은 대출에 필요한 서류를 허위로 꾸며 당초 매입하고자 했던 아파트를 매입하지 않고 다른 부동산에 투자를 한 것이죠. 호주 부동산 시장이 과열되어 아파트 가격이 오르자 아파트가 아닌 토지에 투자를 하게 됩니다.

KB증권과 JB자산운용은 현지 실사를 통해 이 같은 사실을 알게 되고, 현금 및 기타 자산을 모두 동결했습니다. 금융당국에 피해 사실을 알리고 투자금 회수 절차를 밟고 있는데, 기관 투자자와 개인 투자자의 피해도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