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산동 빗물펌프장, 연희동 교통섬 청년 공공주택 2022년 입주 계획

서울시와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국제 설계 공모를 통해 연희동 교통섬과 은평구 증산동 빗물 펌프장 일대에 총 500여 명이 거주할 수 있는 공공 청년 주택과 창업센터, 도서관 등 복합 시설을 건립할 설계안을 확정하였습니다.

연희동 빗물펌프장 공공주택

교통섬은 보행자와 도로횡단 안전, 원활한 교통 처리를 위해 교차로 또는 차도의 분기점에 설치하는 섬모양의 시설이인데요. 이번 계획을 통해 다양한 방법으로 활용될 계획입니다. 교통섬 유휴부지의 면적은 4,689㎡ 이며, 증산 빗물 펌프장 일대는 6,912㎡입니다.

참고로 연희지구의 설계안은 (주)건축사사무소 매스스터디스의 조민석 건축가의 작품이 선정되었고, 증산지구 설계안은 (주)건축사사무소 SAA의 이진오 건축가 작품이 선정되었습니다.

이번에 조성되는 공공주택은 기존 세대수 개념에서 벗어나 공유주택, 1인 주택과 같은 가변적 청년 주택으로 총 500명이 입주할 규모로 조성될 계획입니다. 그리고 공유워크센터, 청년창업공간, 청년식당과 같은 청년지원시설, 공공피트니스, 도서관과 같은 생활 SOC, 빗물 펌프장 등의 시설이 조성될 계획입니다.

연희동 부지는 시유지 93%에 나머지 7%는 국유지와 구유지이며, 증산동 부지는 100% 시유지라 큰 어려움이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연희동에 지어지는 공공주택은 연면적 9,264㎡, 지상 7층으로 설계되어 있으며 200명을 수용할 수 있습니다.

증산동에 지어지는 공공주택은 연면적 10,349㎡, 지상 13층 규모의 복합시설로 300명이 입주할 수 있습니다. 빨래방, 공유주방, 피트니스 센터, 오피스 등이 지어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