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이 매입한 남산센트럴타워, 인수금액과 건물 규모

우리은행은 서울특별시 중구 회현동에 있는 본점 맞은편의 ‘남산센트럴타워’ 매입을 이달 말(8월)에 완료할 예정입니다.

현재 남산센트럴타워의 소유주는 ‘페블스톤자산운용’으로 지난 달 매매계약을 체결했고, 이달 말로 잔금 입금을 완료할 예정입니다.

남산센트럴타워 매입가

잔금을 입금하면 매입이 완료되는데요. 매입가는 2,000억 원 초반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남산센트럴타워 건물 규모

남산센트럴타워는 지하 2층, 지상 22층 규모의 오피스 빌딩으로 우리은행 본점 맞은편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남산센트럴타워에는 우리금융그룹의 계열사인 우리카드, 우리종합금융, 우리펀드서비스, 우리자산운영(옛 동양자산운용), 우리글로벌자산운용, 국제자산신탁 등의 비은행 계열사를 입주시켜 제 2사옥으로 조성할 계획이죠.

이번 매입으로 인해 임대료를 크게 절감할 수 있게 되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