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펙스, 토스(toss)에 투자.. 비상장 기업 최초!

홍콩의 투자사인 에스펙스(Aspex Management)와 클라이너퍼킨스 등의 투자사들이 ‘토스(Toss)’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에 6,400만 달러, 한화로 약 765억 원의 투자를 하였습니다. 토스는 이번 투자로 총 3,000억 원의 투자 유치를 달성하였습니다.

투자사 중 에스펙스는 2018년 설립된 홍콩의 투자 회사로 아시아 전역에 있는 유망 기업에 투자하는 회사로 알려져 있습니다. 한 가지 눈여겨 볼 점은 에스펙스는 지금까지 상장 기업에만 투자를 해온 만큼 비상장 기업인 토스에 투자한 것은 이례적이라는 분석입니다.

이번에 투자한 회사를 보면 에스펙스 외에 알토스벤처스, 굿워터캐피탈, GIC, 클라이너퍼킨스 등이 있습니다.

토스는 2015년 2월 공인인증서가 필요 없는 간편 송금 서비스로 사업을 개시하였습니다. 지금까지 누적 다운로드 수는 3,000만 건이며, 가입자 수는 1,300명을 돌파해 우리 국민 5명 중 1명은 토스 어플을 사용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에스펙스의 에르메스 리 대표는 간편 금융 서비스 시장의 규모와 토스의 선도적 역할을 높이 평가하여 투자를 했다고 합니다.

비바리퍼블리카는 이번 투자 유치 성공을 통해 제3인터넷은행에 필요한 자금 확보와 LG유플러스 PG 사업부 인수에도 큰 힘이 될 거 같습니다.

8월 8, 2019